다양한 생활정보

마기꾼이라는 뜻이 무엇일까?

득이씨 2023. 1. 21. 10:29
320x100

인류는 영장류로, 호모 에렉투스, 호모 사피엔스 등을 거쳐 진화를 거듭해 왔습니다. 그러나 이젠 마스크를 착용하는 인류를 '호모 마스크루스'라고 부르기도 하죠.

요즘엔 야외 마스크 착용 규제가 풀려 사람이 덜한 장소에서는 마스크를 벗는 것이 일상화되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이 개인 방역과 위생을 이유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습니다. 한때 K-방역이 전 세계에 퍼지면서 인정을 받은 만큼, 이러한 단어는 대한민국의 시민 의식을 보여주는 말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러한 변화에 따라 신조어들도 많이 생겼죠. 그중 가장 대표적인 신조어였던 마기꾼 뜻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마기꾼 뜻이 무엇일까?


마기꾼은 마스크를 벗은 얼굴과 쓴 얼굴의 차이가 심해 마스크 + 사기꾼이라는 단어를 조합해 마기꾼이라고 부르는 것입니다. 비슷한 말로는 실물보다 셀카가 더 잘 나와서 자신의 얼굴을 찍은 셀카로 사기를 친다고 해서 셀기꾼이라는 말도 있습니다.

마스크를 쓰면 머리카락과 눈썹, 이마, 눈까지만 보이기 때문에 외모를 가늠하기 어려워집니다. 보이지 않은 영역은 상대방이 가장 이상적으로 생각하는 모습으로 상상하게 되는 것이지요. 그때 마스크를 벗으면 기대했던 외모와는 달라 사기를 당한 것 같다고 해서 마기꾼 피해자를 자처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이렇게 보면 마스크 뒤로 감춰진 하관이 외모에서 얼마나 중요한 요소를 차지하는지를 알 수 있습니다. 마스크를 착용하기 전에는 '하관의 중요성 사진이나 영상 챌린지가 유행했습니다. 물건이나 손으로 하관을 가리고 그것을 걷어냈을 때의 반전으로 쇼크를 일으키는 챌린지와도 같은 맥락입니다.

마기꾼 뜻이 여러 사람에게 널리 알려지면서 요즘엔 스스로 마스크를 착용한 셀카를 올리면서 #마기꾼 등의 해시태그를 달기도 합니다. 특히 10대들 사이에서는 얼굴에 난 뾰루지나 수염 자국, 여드름 흉터를 가리는 용으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자신을 스스로 마기꾼이라고 부르는 등의 유행으로 번졌습니다. 

 

 

 

 

320x100


또한, 이를 패션으로 승화하시는 분들도 적지 않습니다. 본디 코로나 19 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착용했던 마스크가 이제는 패션의 일부가 되면서 다양한 모습으로 활용되게 된 것입니다. 이에 따라 뷰티나 미용 제품계에서도 마기꾼이라는 단어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기 시작했는데요. 마스크로 가려지지 않는 부분인 눈과 속눈썹, 눈썹 관련 제품으로는 마기꾼이 되어보라는 등의 문구로 제품을 홍보하기도 했습니다.

한때 불편하기만 했던 마스크가 이제는 되려 도움이 될 때도 있습니다. 마스크를 쓴 모습으로 상대의 호감을 쉽게 얻기도 하고, 표정이 가려져 불필요한 감정노동을 줄일 수 있어 편하다는 사람들도 속출합니다. 화장하지 않아도 되고, 면도하지 않아도 된다는 장점이 있어서 몇십 분의 달콤한 잠이 더 좋은 분들에게 마스크 착용은 큰 도움이 되어주었습니다. 외모 업그레이드는 덤이지요.

되려 외출했을 때 마스크를 벗은 모습이 마치 바지를 벗은 것처럼 수치스럽고 부끄럽게 느끼는 분들도 있습니다. 오히려 모임에서 마스크를 벗자 대화가 끊긴다거나, 시선이 주목되는 것을 불편하게 생각해 스스로 마스크를 더 쓰고 싶어 하는 분들도 적지 않았습니다.

 


마기꾼 뜻에서 파생된 단어들


마기꾼이 상상했던 것보다 아쉬운 외모를 가진 분들을 지칭하는 말이었다면, 반대로 마스크를 벗었을 때 상상보다 더 이상적인 외모를 가진 사람들을 마스크 + 피해자, 줄여서 마해자라고 부릅니다. 즉, 마스크를 씀으로써 외모를 반이나 가리기 때문에 마스크로 피해를 봤다고 하는 것입니다. 주로 유려한 외모를 가진 연예인들에게 마해자라고 부르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오늘은 마해자와 마기꾼 뜻을 자세히 알아보았습니다. 지금은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마스크를 쓰는 것이 일상화되었지만, 언젠가는 마스크를 쓰지 않아도 괜찮은 날이 오지 않을까요? 

많은 분이 마스크를 벗고 서로의 예쁜 미소와 자신감으로 마주하는 그날이 오기를 진심으로 바라봅니다.

이상, 마기꾼 뜻과 그에 파생된 단어들을 알아보았습니다.

다음에도 더 재밌는 글로 돌아오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300x250